엔터테인먼트
2018년 03월 03일 11시 49분 KST

일동 탄식을 불러일으킨 '전현무가 한혜진을 부르는 애칭' (영상)

"현무 오빠는 내가 사랑하는 사람이에요" - 한혜진

‘나혼자산다’가 전현무와 한혜진의 열애 인정 뒷이야기를 밝히기 위해 멤버들간 긴급 회동을 했다. 

2일 방송된 MBC ‘나혼자산다’는 전현무와 한혜진의 열애 인정 뒷이야기를 그렸다. 이날 가장 먼저 녹화장에 도착한 이시언은 ”나 예전에 미국에서 현무 형한테 한혜진 욕 했었다”라며 전현무에게 미안해했다. 

이에 기안84는 ”마감도 못하고 왔다. 근데 달심누나 안 올거 같다”라고 걱정했다. 이후 박나래는 콩트 의상 그대로 달려왔다. 그는 엘리베이터에서 만난 MBC 직원에게서 ‘전현무랑 한혜진이 사귀는 걸 알고 있었느냐’는 질문을 받기도 했다.

세사람이 모인 이후 드디어 전현무와 한혜진이 모습을 드러냈다. 한혜진은 난생 처음 보는 수줍은 표정으로 문 앞에서 서성였고, 전현무는 한혜진의 의자를 챙겨주며 감싸주는 모습을 종종 보였다.

한혜진은 ‘나혼자 산다’ 멤버들에게도 열애 사실을 밝히지 않은 이유를 말하며 크게 미안해 했다. 이때 외국에 있던 헨리가 영상통화를 걸어왔다. 외국에 있어 상황을 전혀 몰랐던 헨리는 크게 놀랐고 전현무는 ”인사해. 내 여자친구야”라고 한혜진을 비추어 모두를 열광케 했다. 

이후 멤버들은 두 사람의 썸과 연애의 전말에 대해 파헤쳤고 전현무는 추측이 난무하는 가운데 ”작년 12월 25일. 연예대상 춤 연습을 하던 날 끝나고 곱창집에 가서 이야기를 많이 했었다. 그때가 1일이었다”라고 연애의 시작에 대해 말했다.

한혜진은 파파라치에 대해 ”조심한다고 했는데 한달 전부터 차가 따라다니더라. 무서웠다. 집 근처를 지키고 있더라. 위에서 내려다보고 있는 상황이었다”고 직감했음을 밝혔다. 전현무는 ”한혜진이 너무 불안해했다. 느낌일 뿐이라고 했는데 그 다음날 나를 뒤따라다니더라. 그런데 한혜진의 키가 독보적이다. 가릴 수가 없더라”고 말하며 웃음을 지었다. 

이시언은 ”뽀뽀는 했느냐”고 짓궂은 질문을 했고, 전현무는 ”나이가 사십이다”라고 얼버부렸고 이시언은 ”상상 해버렸다”라고 경악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전현무는 애칭을 묻는 질문에 ”한혜진 씨가 만나보니 참 귀엽더라. 애칭은 겸둥이다. 그 중에서도 ‘진짜 겸둥이‘다 라고 말했고 한혜진은 ”그냥 ‘오빠’라고 되어 있다”라고 말했다. 한혜진은 이어 전현무에 대해 ”사랑하는 사람”이라고 밝히며 금요일 밤을 핑크빛으로 물들였다.  

PRESENTED BY 일동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