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5월 13일 10시 23분 KST

이윤지가 “괜한 글 올려 심려 끼쳤다"며 의미심장한 자책 글 올린 이유를 털어놨다

“엄마, 그 말의 무게를 더욱 새기는 아침입니다"

인스타그램
이윤지 인스타그램 / 이윤지와 둘째 딸 소울

배우 이윤지가 전날 올린 자책 글에 팬들 걱정이 이어지자 해당 글을 작성한 이유를 털어놨다. 

이윤지는 13일 인스타그램에 “실은 저의 반복적인 실수로 소울이가 다칠 뻔했어요. 한 달 전에도 같은 일로 다친 적 있거든요”라며 앞서 의미심장한 글귀를 쓴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그는 “안전에 대한 경각심이 낮다는 생각으로 힘든 밤에, 괜한 스토리를 올려 여러분께 심려를 끼쳤어요”라며 “영아의 경우 특히나 스스로를 위험에서 구할 수 없기에 양육자의 더욱 각별한 보살핌이 필요한데 말이에요”라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요즘 아이와 관련된 사회적 이슈들이 큰 영향을 미치고 있어서 더욱 속상했던 밤. 자책했지만 그것에 머무르지 않고 다시 새날을 시작하는 것만이 제가 해야만 일이겠지요”라고 다짐을 남겼다. 

끝으로 이윤지는 “엄마, 그 말의 무게를 더욱 새기는 아침입니다. 엄마들 힘내요. 오늘도”라고 덧붙이며 응원을 전했다.

이윤지 인스타그램
이윤지 인스타그램

 

앞서 이윤지는 12일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진짜 별로다. 잘난 척하면서 결국. 오늘 안에 사고를 치는. 후회를 그렇게 하고 또 후회한다는 건 정말 있어서는 안 되는 일인데”라며 “정말 진짜 미안해 아가”라고 적었다.

자책이 가득한 글에 팬들은 걱정스러운 반응을 드러냈다. 이윤지가 전날 인스타그램을 통해 화재경보기 오작동으로 대피한 경험을 전했기 때문이다.

당시 그는 아이를 키우는 팬들에게 불이 났을 때를 대비해 시뮬레이션해 보기를 당부한 바 있다.

한편 이윤지는 2014년 치과의사 정한울씨와 결혼해 슬하에 2녀를 두고 있다. 이들 가족은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 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이소윤 에디터 : soyoon.lee@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