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5월 12일 17시 09분 KST

“진짜 별로다. 잘난 척하면서 결국 사고 쳤다" 화재 시뮬레이션 당부한 이윤지가 의미심장한 자책 글을 남겼다

“정말 진짜 미안해 아가”

인스타그램
배우 이윤지와 딸 라니, 소울

배우 이윤지가 의미심장한 글귀를 남겨 눈길을 끌었다.

이윤지는 12일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진짜 별로다”라고 운을 떼며 글을 남겼다.

그는 검은색 배경화면에 “잘난 척하면서 결국. 오늘 안에 사고를 치는. 후회를 그렇게 하고 또 후회한다는 건 정말 있어서는 안 되는 일인데”라며 “정말 진짜 미안해 아가”라고 적었다.

이윤지가 남긴 글에 팬들은 걱정스러운 반응을 드러냈다. 앞서 이윤지가 전날 인스타그램을 통해 화재경보기 오작동으로 대피한 경험을 전했기 때문이다.

이윤지 인스타그램
이윤지 인스타그램

 

당시 그는 “이 글을 쓸 수 있음에 감사하고 보시는 분마다 한 번씩 머리로라도 시뮬레이션하고 매뉴얼을 정리해 보는 거 어떨까요. 애 둘을 챙기는데 생각보다 가슴이 쿵쾅거리더군요. 꼭 한 번 정리해 보세요. 꼭이요!”라고 글을 남기며 팬들에게 화재 시뮬레이션을 당부한 바 있다.

 

한편 이윤지는 2014년 치과의사 정한울씨와 결혼해 슬하에 2녀를 두고 있다. 이들 가족은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 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이소윤 에디터 : soyoon.lee@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