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12월 03일 21시 15분 KST

개그맨 이용진이 스스로를 '남가좌동 최수종'이라고 자신있게 소개하는 이유

윤재아빠, 슈돌은 어때요?

이용진 인스타그램
이용진과 아들 윤재.

개그맨 이용진이 스스로를 ‘남가좌동 최수종’이라고 자신있게 소개했다.

최근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게스트로 출연한 이용진은 녹화에서 자신은 ‘남가좌동 최수종’이라며 몇 가지 이유를 꼽았다. 먼저 그는 ”역할 분담을 확실히 한다. 육아를 엄청 잘 한다”라며 녹화 당일에도 세 살 아들을 혼자서 돌봤다고 설명했다.

또 다른 이유는 취미에 관한 것이었다. 이용진은 ”결혼하고 취미 생활도 접었다”라며 ”한 잔하는 것을 너무 좋아하는데 아내가 임신하고 아이가 100일 정도 될 때까지 전혀 안 마셨다”라고 말했다.

이용진은 지난 2019년 4월 7년 동안 사귄 비연예인 여자친구와 결혼했다. 같은해 10월 아들 윤재를 얻었다. 이용진은 올해 초 15개월 된 아들 윤재의 사진을 인스타그램을 통해 처음으로 공개했는데, 당시 윤재의 숨막히는 귀여움 탓에 이용진에게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나와달라는 팬들의 요청이 쇄도했다.

도혜민 에디터: hyemin.do@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