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5월 27일 09시 32분 KST | 업데이트됨 2020년 05월 27일 09시 32분 KST

가수 이선희가 재혼 14년 만에 이혼했다

오는 6월, 정규 16집 발매를 앞두고 있다.

가수 이선희(56)가 남편 정모씨와 협의 이혼했다. 재혼 14년 만이다.

27일 스타뉴스는 단독으로 이선희와 정씨가 성격차이로 협의 이혼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이선희와 정씨는 이혼 전에도 상당 기간 별거를 해 왔다고 한다.

이에 이선희 측은 이혼 사실이 맞다는 입장을 전했다. 이선희 소속사 후크엔터테인먼트는 일간스포츠에 ”올초 협의 이혼을 한 것이 맞다”라면서도 ”사생활이라 자세한 것은 확인하기 어렵다”고 밝혔다.

뉴스1
이선희.

앞서 이선희는 지난 1992년 음반 제작자이자 자신의 매니저였던 윤희중과 결혼했다. 딸을 낳았으나, 6년 만에 이혼했다. 이후 윤희중은 세상을 떠났다.

이 무렵 딸의 유학을 위해 미국으로 건너갔던 이선희는 2006년, 9세 연상의 재미교포 건축사업가인 정씨와 재혼했다.

이선희는 본업인 가수 활동은 지속한다. 오는 6월 15일 정규 16집 앨범을 발매하고 활동을 이어간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