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1월 12일 09시 10분 KST

'보니하니' 이수민이 불법 스트리밍으로 영화 '화양연화'와 '영웅본색'을 보다가 논란 일자 사과했다

직접 영화 스크린샷을 올렸다가 네티즌들의 뭇매를 맞았다.

뉴스1
배우 이수민

배우 이수민이 불법 스트리밍으로 보던 영화 스크린샷을 SNS에 올렸다가 논란이 일자 결국 사과했다.

이수민은 11일 인스타그램에 ”지난 2일 인스타에 영화 ‘화양연화‘와 ‘영웅본색’의 스크린샷을 게시했던 사실이 있다”며 잘못을 시인했다.

그는 ”불법 사이트라는 것을 뒤늦게 인지하게 되었고, 다운로드를 한 것은 아니었지만 불법 사이트로 영화를 시청한 것 자체가 잘못된 행동임을 깨닫고, 반성하고 있다”고 적었다.

이에 대해 ”죄송하다”고 덧붙인 이수민은 ”깊이 사과 드리며, 앞으로 더 신중히 행동하고 조심하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앞서 이수민은 인스타그램에 영화 스크린샷을 올려 시청을 인증했다. 그러나 여기에 특정 불법 스트리밍 사이트의 주소가 찍혀 있는가 하면 공식 자막이 아닌 내용이 기재돼 있어 불법 다운로드 논란이 일었다.

 

라효진 에디터 hyojin.ra@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