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2년 01월 18일 15시 34분 KST | 업데이트됨 2022년 01월 18일 15시 36분 KST

“왜 내게 이런 대본 보냈나 궁금했다" ‘내과 박원장’에서 '민머리'로 등장한 이서진이 작품을 선택한 이유를 밝혔다

감독의 원픽!

티빙
'내과 박원장' 이서진

‘내과 박원장’으로 코믹 연기에 도전한 이서진이 작품을 선택한 이유를 밝혔다. 

18일 오후 티빙 오리지널 ‘내과 박원장’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자리에는 서준범 감독과 배우 이서진, 라미란, 차청화, 서범준이 참석했다. 

이서진은 ‘내과 박원장’에서 타이틀롤 박원장 역을 맡아 생애 첫 코믹 연기를 선보였다. 대머리로 파격 변신한 이서진의 모습은 드라마 공개 전부터 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Youtube
티빙 '내과 박원장' 제작발표회

이날 진행을 맡은 박경림은 이서진에게 “드라마 원작인 웹툰을 봤는지, 이 작품을
선택한 이유는 무엇인지”를 물었다.

이서진은 “사실 저는 웹툰을 몰랐다. 코미디 대본이 저에게 오는 것까지는 이해가 되는데 웹툰을 봤더니 민머리여서 ‘이 사람(감독)이 왜 내게 이 대본을 보냈나’라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비하인드를 전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그는 “잘못 온 게 아닌가 하는 생각도 했다. 무슨 생각으로 대본을 보냈는지 궁금해서 감독을 만났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작 만났더니 민머리일 필요가 없는 대본이라더라. 그래도 민머리 설정은 한번 나와야 하는 거 아니냐고 먼저 제안했더니 갑자기 감독이 자기도 그렇게 생각했다고 하더라”고 전했다.

이에 박경림은 “정말 이서진씨가 해줬으면 하는 마음이었나 보다”라고 감독의 마음을 대변했다. 서준범 감독은 “원작을 영상화해야겠다고 생각하고 시트콤을 생각한 이후부터 짠내나는 박원장과 제일 반대되는 사람이 누굴까 싶을 때 이서진을 원픽으로 했다”라고 밝혔다. 

한편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내과 박원장‘은 지난 14일 티빙에 첫 공개 됐다. 초짜 개원의의 ‘웃픈’ 현실을 그려낸 메디컬 코미디로 의술과 상술 사이를 고민하는 박원장의 적자탈출 생존기가 유쾌한 웃음과 공감을 선사한다. 매주 금요일 오후 4시 티빙에서 공개된다. 

이소윤 에디터 : soyoon.lee@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