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6월 24일 17시 32분 KST

포털사이트 네이버 실시간 검색어에 돌연 '이서진 아이유'가 올라온 이유

국세청 홍보대사로 임명됐다.

24일 오후 5시, 포털사이트 네이버 실시간 검색어에는 ”이서진 아이유”가 올랐다. 딱히 접점이 없을 것 같은 두 사람의 이름이 동시에 오른 건, 이들이 국세청 홍보대사로 위촉됐기 때문이었다.

24일 국세청은 서울지방국세청에서 홍보대사 위촉식을 열고 두 사람을 국세청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국세청은 ”두 사람이 국민의 성실납세와 코로나19 조기 극복을 위한 세정지원에 최선을 다하는 국세청과 잘 어울려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전했다.

뉴스1
국세청 홍보대사 위촉식에 참석한 배우 이서진과 김현준 국세청장, 가수 아이유. 2020. 6. 24.

국세청은 이서진과 아이유에게 공통점이 있다고도 전했다. 국세청이 설명한 이들의 공통점은, 세금을 성실하게 납부하고, 자신의 일에 항상 최선을 다하며, 사회공헌에도 적극 참여한다는 점이다.

실제 이서진과 아이유는 지난 3월, 제54회 납세자의 날에 모범납세자로 선정돼 대통령 표창을 받은 바 있다. 두 사람 모두 사회공헌 활동도 활발히 하고 있다. 이서진은 고액 기부자 모임인 ‘아너 소사이어티’ 멤버이며, 아이유는 현재까지 기부액만 8억원에 달한다.

이런 공통점을 가진 두 사람은 향후 2년 간 국세청의 노력을 알리고, 성실납세문화 확산을 위한 각종 홍보 활동에 참여할 방침이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