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2년 04월 26일 11시 00분 KST

"우리 아들을 왜? 괜찮겠어?" 강남 어머니가 이상화·강남 결혼 반대한 건 너무 빵 터지는 이유에서다

진짜 웃긴 강남.

유튜브 채널 '동네친구 강나미'
이상화와 교제 중이라고 알리자 절대 안 믿은 강남 어머니.

강남 어머니가 이상화와 강남의 결혼을 결사반대(?)한 사연이 공개됐다. 

강남은 25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동네친구 강나미’에서 이상화와 처음 만나게 된 SBS ‘정글의 법칙’에 대해 “제가 올림픽 보면서 ‘저분 진짜 멋있다’고 했었는데, 그분이 ‘정글의 법칙’에 온 것”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러면서 “웃는 게 너무 귀여웠다. 깊은 산에 들어가 촬영을 했는데 이상화가 내 옆을 지나갈 때 그의 등 근육을 보고 ‘나 결혼하겠다’ 느꼈다”고 회상하며 이상화와 만났던 ‘정글의 법칙’ 회차가 자신이 갔던 정글 중 가장 힘들었다고 토로했다.

이어 그는 “제가 바퀴벌레를 진짜 싫어하는데 몇 천 마리가 있었다. 박쥐도 엄청 많았다”며 “내가 너무 싫어하니까 (이상화가) ‘오빠 괜찮아’ 하면서 손을 잡아주더라. 원래 사람이라는 게 만나고 사귀기 전까지 마음의 거리가 있는데, 극한 상황이라 급격히 가까워진 것 같다”고 떠올렸다.

유튜브 채널 '동네친구 강나미'
너무 심각하게(?) 안 믿으셔서 결국 어머니 댁으로 직접 찾아간 이상화. 

‘정글의 법칙’ 촬영을 끝내고 서울로 돌아온 후에는 이상화가 제작진들을 통해 회식 자리를 재촉했다고 밝혔다. 강남은 “제작진들도 우리가 서로 상담하니까 마음을 알고 있었다”며 “우리가 늦게 합류하는 날 제작진은 이미 취해있어서 우리한테 ‘너네 고백해 빨리. 너네 좋아하잖아’라고 말했다. 그래서 우리도 진지하게 얘기를 했다”고 전했다.

강남은 이상화는 국가대표고 본인은 일본인이기에 고민이 많았다고 털어놨다. 그는 “헤어지면 상화에게 피해가 가는 상황이었다. 그래서 ‘나는 결혼까지 생각하고 만나야 된다’ 했더니 상화도 ‘결혼까지 생각하고 만나야 한다’”라고 말했다고. 

유튜브 채널 '동네친구 강나미'
"우리 아들이랑 왜....? 괜찮겠어?"

두 사람은 진지한 마음으로 교제를 시작했지만, 강남의 어머니가 결혼을 반대해 한차례 큰 벽(?)에 부딪혔다고. 강남이 어머니에게 “나 이상화 씨와 결혼을 전제로 사귀고 있다”고 밝혔는데 그의 어머니가 절대(!) 안 믿었다는 것이다. 3일이 지나도 여전히 교제 사실을 믿지 않는 어머니 때문에 결국 이상화가 직접 집으로 찾아갔고 현관문에 들어선 이상화를 보자 그제서야 어머니는 “어머 진짜야?”라며 “우리 아들이랑 왜? 괜찮겠어?”라고 말했다고. 

이어 강남은 “어머니가 우리 결혼을 반대했다”며 그 이유에 대해 “나를 위해서가 아니라 오직 상화 씨를 위해서 반대했다”고 설명해 또 한 번 폭소를 자아냈다. 

유튜브 채널 '동네친구 강나미'
오직 이상화를 위해서 열심히 결혼 반대하신 강남 어머니 

한편 일본 출신 방송인 강남은 지난 2019년 전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이상화와 결혼했다. 그는 최근 귀화 시험 합격 소식을 전하며 “6월부터 한국 국적으로 바뀐다”고 발표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황남경 기자: huffkorea@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