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6월 22일 19시 32분 KST

‘9월 결혼을 앞둔’ 이지훈이 14살 연하 일본인 예비신부와 혼인신고까지 마친 근황을 전했다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합류 예정인 두 사람!

주피터엔터테인먼트
이지훈과 그의 예비신부

가수 겸 배우 이지훈이 14살 연하의 일본인과 혼인신고까지 마친 근황을 전했다.

이지훈의 소속사 주피터엔터테인먼트는 22일 “이지훈의 신부는 일본 국적의 1993년생 비 연예인분이다. 9월 27일 결혼을 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1979년생인 이지훈은 예비신부와 14살 차이가 난다.

이어 소속사 측은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 일본을 오갈수도 없었고, 서로의 대한 확신과 굳은 믿음으로 얼마 전 혼인신고를 먼저 했다”라고 덧붙였다.

이지훈 역시 소속사를 통해 “더욱 책임감을 갖고 살아가겠다. 많은 축하와 관심 너무 감사하다”라고 결혼을 앞둔 설레는 마음을 전했다.

앞서 이지훈은 4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결혼이라는 기적과 같은 일이 제게 일어났다. 한 사람의 남편으로 한 가정의 가장으로 이제 더욱더 책임감을 갖고 살아가겠다”라며 일반인 여성과의 결혼 소식을 알린 바 있다.

한편 이지훈은 예비신부와 함께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합류할 예정이다. 두 사람의 출연분은 오는 7월 중 첫 방송 된다.

 

서은혜 프리랜서 에디터 huffkorea@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