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6월 04일 15시 39분 KST

'놀면 뭐하니?'서 혼성그룹 결성한 이효리-비-유재석의 부캐릭터명이 결정됐다

그룹명은 ‘싹쓰리’다.

MBC
MBC '놀면 뭐하니?'

가수 비와 이효리, 방송인 유재석이 ‘놀면 뭐하니?’에서 결성한 혼성그룹과 부캐릭터의 이름을 정했다.

MBC ‘놀면 뭐하니?’ 측은 4일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라이브 방송을 열고 시청자들과 함께 이효리, 비, 유재석이 꾸민 그룹명과 활동명을 공모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세 사람의 그룹명으로 대상포진, 나이태, 정반대 등 시청자들의 다양한 제안이 쏟아졌다. 이들은 올 여름 가요계를 사로잡겠다는 의미로 ‘싹쓰리’를 골랐다.

유재석이 ”싹쓰리라는 느낌이 그룹명 치고는 파격적”이라고 말하자 비는 ”모두가 행복한 이름”이라고 긍정했다. 이효리는 즉석에서 그룹 인사법을 만들고 표기법을 제안하기도 했다.

데뷔 이래 최초로 부캐릭터와 활동명을 정하게 된 이효리는 이름을 ‘린다 지’로 정했다. 그러면서 “LA에서 헤어숍을 200개 정도 운영하고 있다. 오픈카를 타고 다니는 린다”라고 설정을 소개한 그는 ”내가 나타나면 다 지린다는 의미”라고 활동명을 풀이했다.

이효리가 ”모두가 지릴 수 있도록 활약을 이 그룹내에서 확실히 보여줄 것”이라는 다짐을 하자 유재석은 ”논란없이 가고 싶다. 암묵적으로 성은 붙이지 않기로 하자”고 말했다.

비에게도 엄복동, 꼬만이, 비뇨기과 등 다양한 활동명 제안이 들어왔으나 그는 이 가운데 비트를 택했다.

유산슬, 유르페우스를 비롯해 다양한 부캐릭터를 보유한 유재석은 유태풍과 유드래곤 중 고민하다 유드래곤으로 새 이름을 확정했다.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