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10월 22일 08시 27분 KST | 업데이트됨 2021년 10월 22일 09시 00분 KST

"서울 가자마자 의상 피팅을 해야 하는데…." 배우 이하늬는 '바퀴 달린 집 3'에 출연해 돼지고기 수육 등을 너무나 맛있게 흡입했다

내 모습 보는 줄...

이하늬 인스타그램 / tvN
이하늬 

드라마 ‘원더우먼’에서 활약 중인 배우 이하늬가 다이어트를 해야 한다면서도 음식을 너무나 맛있게 먹는 모습으로 사람들의 공감을 자아냈다.

21일 tvN ‘바퀴 달린 집3’에 출연한 이하늬는 참나물 무침을 만드는 도중 배우 공명에게 ”일단 나는 서울에 가자마자 의상 피팅을 해야 하는 상황”이라고 고백했다.

″따라란~ 옷이 안 맞아~”라고 노래하며 상황을 유쾌하게 표현한 이하늬는 ”그저께 우리 스타일리스트한테 한 소리를 들었다”라고 털어놓았다.

tvN
이하늬 

이어, 이하늬는 ”(스타일리스트가) ‘언니, 제작발표회까지는 언니가 어떻게 하실 거라고 믿습니다‘라고 하더라”며 ”그래서 ‘믿지 마라. 나 바퀴 달린 집 간다’고 했다. 정신줄 놓고 어제도 먹었다. 농담 아니고 너무 잘 먹어서 (큰일이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tvN
돼지고기 수육에 호박잎은 못 참지. 
tvN
성동일이 만든 누룽지 닭백숙도 너무 맛있어 흡입 중. 

전날 싱싱한 호박잎과 토굴 젓갈, 보들보들한 돼지고기 수육으로 맛깔난 저녁 식사를 했던 이하늬는 다음 날에도 누룽지 백숙에 참나물 무침을 곁들여 환상의 점심 식사를 이어나가 보는 이들을 군침 돌게 만들었다.

곽상아 : sanga.kwak@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