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10월 05일 08시 42분 KST

이근 대위가 채무 불이행 논란에 "직접 만나 돈 갚았다"고 밝혔다

"이근 형님의 건승을 바랍니다"

Youtuve / 이근대위 ROKSEAL

유튜브 및 방송에서 인기를 얻은 UDT 출신 이근 대위가 자신의 채무 불이행을 지적한 비연예인 A씨와 만나 빚을 변제하고 그간의 오해를 풀었다고 밝혔다.

이근 대위는 5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게재한 ‘A씨의 명예가 회복됐으면 좋겠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통해 “A씨와 만났다”며 ”앞으로 더 이상 오해와 재생산이 없었으면 좋겠다”고 했다.

그는 A씨와 직접 만나 대화를 한 결과 A씨의 주장이 사실임을 확인했다면서 ”정말 미안하고, 법원에서 정한 채무 비용 모두를 정확하게 변제했다”고 밝혔다.

그는 ”불미스러운 일 일으켜 모든 분께 죄송하다”며 “UDT선후배님들에게 물의를 끼쳐 죄송하다”라고 했다.

이날 A씨도 이근과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하며 인스타그램에 글을 게재했다. 그는 ”이근 형님이 대전으로 오셔서 만났고, 서로의 입장에 대해 대화하고 진심으로 사과했고, 화해했다”며 ”채무 관계를 깨끗하게 해결했고, 감정 문제도 정리했다”라고 말했다.

A씨 인스타그램

그러면서 금전 거래가 여러 번이어서 착각이 있었고, 서로에 대한 불신이 있는 와중에 지인을 통해 소통하다 보니 감정의 골이 깊어져 이 같은 일이 벌어졌다고 했다.

또 ”예상보다 훨씬 사안이 커졌고, 큰 피해를 받은 형님에게 미안하다”면서 ”개인 간의 문제이지만 결과적으로 부대 선후배님들께 우려를 끼쳤고, 정말로 죄송하다”라고 했다.

마지막으로 ”이근 형님의 건승을 바라고 정직하고 성실하게 살아가겠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근 대위는 해군 특수전전단(UDT) 대위 출신으로 유튜브 콘텐츠 ‘가짜 사나이’를 통해 큰 인기를 얻었고 다양한 예능프로그램에도 출연하고 있다.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