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08월 13일 17시 36분 KST

올해부터 모바일로도 추석 열차 승차권을 예매할 수 있다

그동안 온라인 예매는 PC에서만 가능했다.

28일부터 케이티엑스(KTX) 등 추석 열차 승차권 예매가 시작된다. 피시(PC)에서만 가능했던 온라인 예매가 올해부터는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통해서도 가능해졌다.

13일 한국철도공사(코레일)는 28~29일 이틀간 추석 승차권 예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대상 승차권은 추석 연휴가 포함된 9월21~26일 6일간 운행되는 케이티엑스와 새마을호, 무궁화호와 관광전용열차 승차권이다. 28일에는 경부선, 경전선, 동해선, 충북선 등의 승차권을, 29일에는 호남선, 전라선, 장항선, 중앙선 등의 승차권을 예매한다. 수서고속철 운영사인 에스알(SR)의 에스알티(SRT) 추석 승차권은 한주 뒤인 9월4~5일 예매가 진행된다.

올해 달라진 점은 그동안 명절 승차권 예매는 창구에서 직접 구입하거나 아니면 피시 등 개인용 컴퓨터를 이용해서만 예매가 진행됐으나 올해는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통해서도 예매할 수 있게 됐다는 점이다. 코레일은 지난해 전체 발권 중 모바일 발권 비율이 67%에 이르는 등 이용자의 달라진 열차 구매 행태가 반영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승차권 온라인 예매 시간이 오전 6시~오후 3시에서 오전 7시~오후3시로 한시간 조정 됐다. 국토교통부는 “명절 때만 되면 열차 승차권 문제로 새벽 6시 전부터 일어나 예매가 끝날 때까지 컴퓨터 앞에서 기다려야 하므로 많은 사람들이 수면부족 등 어려움을 호소해 왔다”며 예매 시간 조정 배경에 대해 설명했다. 오프라인 현장 예매는 예년과 동일한 아침 9시부터 오전 11시까지 두시간 동안이다.

코레일

모바일 예매가 가능하지만, 코레일의 기존 승차권 예매’에서 모바일 앱인 ‘코레일톡’에서 바로 예매할 수 없고 ‘레츠코레일’(www.letskorail.com) 모바일 웹페이지의 명절승차권 예매 전용 페이지에 접속해야 한다. 코레일톡에서는 팝업창으로 접속할 수 있는 링크만 제공된다고 한다. 코레일은 바뀐 추석 승차권 예매 환경에 익숙해질 수 있도록 24일 오후 2시부터 페이지를 미리 열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