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0년 08월 03일 16시 53분 KST

도대체 중부 지방에 언제까지 비가 오는 걸까? 8월 13일까지다

중부지방 시민이라면 앞으로 약 2주는 장마와 함께 살아야 한다.

뉴스1
3일 중부지방에 집중되고 있는 폭우로 한강수위가 상승, 서울 잠수교 일대가 침수로 통제되고 있다.  

도대체 중부 지방에 비가 언제까지 내리는 걸까?

3일 기상청에 따르면, 10일까지 중부지방에 계속 비가 오고 서울과 경기도 강원영서는 13일까지 줄곧 비가 내리겠다.

중부지방은 현재 이 지역과 북한을 오르내리는 정체전선의 영향을 받아 연일 거센 비가 쏟아지고 있다.

서울, 경기도와 강원도, 충청도, 경북북부에 호우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기상청은 오는 5일까지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매우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했다.

3일부터 4일까지 중부지방(강원영동 제외)에 100~200㎜(많은 곳 300㎜ 이상)가량의 비가 쏟아지겠고 강원영동, 경북북부는 30~80㎜(많은 곳 100㎜ 이상)의 비가 예상된다. 전북은 3일 하루 동안 5~40㎜의 비가 예보됐다.

SangahKwak
앱이 고장난 게 아니다. 

기상청은 오는 5일까지 중부지방에 누적강수량 100~300㎜, 최대 500㎜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내다봤다.

정체전선의 영향을 직접 받는 지역을 중심으로 천둥·번개와 돌풍을 동반한 시간당 50~100㎜의 매우 강한 비가 올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강수 집중 구역이 남북 50㎞ 이내로 좁아 지역 간의 강수량 차이가 크고 한 곳에 집중되는 특징이 있다”며 ”비가 내리지 않거나 소강상태를 잠시 보이더라도 위험 기상에 대비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심지어 하구핏까지 오고 있다

태풍 하구핏에 동반된 수증기가 한국으로 추가로 유입되면 중부지방의 장맛비는 더 거세질 전망이다.

하구핏은 1일 일본 오키나와 남쪽 약 590㎞ 부근에서 발생해 3일 오전 9시 현재 대만 타이베이 동쪽 약 180㎞ 부근 해상을 지나고 있다.

4일 오전 9시 중국 푸저우 북북동쪽 약 270㎞ 부근에 상륙할 것으로 보이며 상륙 직후 지면과의 마찰로 인해 열대저압부로 약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하구핏이 열대저압부로 약화되는 시기에 방출되는 수증기의 양이 많을 경우 5일 이후 비의 강도는 더 강해지고 강수량이 늘어날 수 있다”고 내다봤다.

5일 이후에는 기상 상황에 따라 폭우 강도가 변화할 수 있겠으나 당분간 비가 계속되는 만큼 비 피해가 없도록 유의해야 한다.

비비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