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1월 03일 14시 51분 KST

故구하라 친오빠가 고인의 30번째 생일 맞아 추모글을 올렸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故 구하라의 친오빠 구호인씨가 고인의 생일을 맞아 추모글을 게시했다. 

구호인씨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고인의 사진과 함께 ”매년 이 시간쯤 축하한다고 (메시지) 보내줬는데 이게 마지막이다. 축하한다. 거기선 걱정 없이 밝게 웃으면서 행복해라, 하라야”라는 글을 남겼다. 

구호인씨 인스타그램
구하라
구호인씨 인스타그램
구하라
구호인씨 인스타그램
구하라

1991년 1월 3일생인 구하라는 만약 살아있었다면 이날로 30번째 생일을 맞았을 것이다. 

구하라는 지난해 11월 24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에 위치한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당시 그의 나이는 29세였다. 고인은 경기 광주시 분당스카이캐슬추모공원에 안치됐다. 

 

김태우 에디터: taewoo.kim@huffpost.kr

본인이나 주변 사람을 위해 도움이 필요한 경우 다음 전화번호로 24시간 전화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자살예방핫라인 1577-0199 / 희망의 전화 129 / 생명의 전화 1588-9191 / 청소년 전화 1388) 생명의 전화 홈페이지(클릭)에서 우울 및 스트레스 척도를 자가진단해 볼 수 있다.

PRESENTED BY 볼보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