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3월 10일 07시 38분 KST

코미디언 김영희가 성인영화 '기생춘' 감독으로 데뷔한다

대저택과 김 기사가 나온다.

instagram/kim_younghee
영화 '기생춘' 포스터

코미디언 김영희가 부캐 김감독으로서의 첫 작품을 내놨다. 청소년관람불가 성인영화 ‘기생춘‘이다. 어딘가 익숙한 이유는 지난해 오스카를 휩쓴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을 패러디한 탓이다.

김영희는 지난 9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기생충’의 포스터와 예고편을 공개했다.

김영희는 ”평소 애정하던 장르였습니다~ 직접 해보고자 부캐 김감독으로 첫 작품을 공개합니다”며 ”앞으로도 성인영화 외에 더 다양한 영상으로 찾아뵙겠습니다~”라고 밝혔다.

‘기생춘‘의 예고편은 ‘그녀의 기막힌 계획이 시작됩니다’는 문구와 함께 시작된다. 주인공 춘이 우연히 대저택에 숨어 들어간 뒤 펼쳐지는 이야기를 담았다.

성인영화계의 이병헌으로 불리는 민도윤이 출연했다. 김영희와 민도윤은 절친한 친구 사이로, 지난해 한 예능 프로그램에 함께 나왔다. 당시 민도윤은 김영희의 감독 데뷔작에 출연을 결정한 이유를 ”시나리오에 대한 이야기가 마음에 와닿았다”고 말했다.

도혜민 에디터: hyemin.do@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