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3월 29일 13시 35분 KST

여자컬링 '팀킴' 김영미가 결혼 소식을 전했다

스킵 김은정에 이어 두 번째 기혼자가 된다.

여자컬링 ‘팀킴’의 김영미(경북체육회) 선수가 결혼 소식을 알렸다. 

WANG ZHAO via Getty Images

컬링 전문 커뮤니티 ‘컬링한스푼’은 28일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김영미 선수가 30일 결혼식을 올린다”라고 밝혔다. 글과 함께 게시된 사진에는 웨딩드레스를 입은 김영미의 모습이 담겨 있다.

김영미는 ‘팀킴’의 두 번째 기혼자가 된다. 스킵(주장) 김은정은 지난해 8월 결혼해 현재는 첫 아이 출산을 앞두고 있다. 

김영미는 현재 경북체육회 컬링팀에서 리드(처음 두 번의 스톤을 던지는 팀원)를 맡고 있다. ‘팀킴’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은메달을 따내며 아시아 최초 여자컬링 올림픽 메달을 수확한 바 있다.

 

김태우 에디터: taewoo.kim@huffpost.kr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