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8월 19일 19시 55분 KST

[AG] 여자배구, 첫 경기 인도전 3-0 완승

3-0 완승을 거뒀다.

한국여자배구대표팀이 아시안게임 첫 경기를 승리로 장식했다.

차해원 감독이 이끄는 여자배구대표팀은 19일(이하 한국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볼룽안 스포츠홀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배구 B조 예선 첫 경기에서 인도에 세트 스코어 3-0(25-17, 25-11, 25-13) 완승을 거뒀다.

간판스타 김연경(터키 엑자시바시)이 11득점에 공격 성공률 57.14%를 기록하며 경기 초반 기선제압을 이끌었다. 이재영(흥국생명)도 서브 에이스 7개 포함 12득점을 올렸다.

OSEN

경기 초반 베스트 멤버로 싸운 한국은 2세트 이후 백업 선수들까지 고르게 쓰며 셧아웃 승리를 완성했다.

한국은 21일 카자흐스탄을 상대로 예선 2차전을 치른다.

OS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