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12월 18일 14시 29분 KST

김우빈이 MBC 창사특집 다큐멘터리로 방송에 복귀한다

지난달 오랜만에 공식석상에 모습을 비췄다.

배우 김우빈이 마침내 방송 복귀에 나선다. 

소속사 sidusHQ는 김우빈이 MBC 창사특집 다큐멘터리 ‘휴머니멀’의 내레이터를 맡게 됐다고 18일 밝혔다.

뉴스1
김우빈

‘휴머니멀‘은 보츠와나, 짐바브웨, 남아공, 미국, 태국, 일본 등 11개국에서 포착된 인간과 동물의 공존을 그린 다큐멘터리로, 총 5부작으로 구성됐다. 배우 유해진과 류승룡, 박신혜가 각각 미국, 보츠와나, 짐바브웨로 떠나 현장 프레젠터로 참여했으며 김우빈은 ‘휴머니멀’ 시리즈의 내레이터로서 이들의 경험을 시청자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MBC
휴머니멀

김우빈은 2017년 5월 비인두암 진단을 받은 뒤 활동을 전면 중단했으나 2년 6개월 만인 지난달 21일 제40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에 시상자 자격으로 참석해 건강한 모습을 드러낸 바 있다. 그는 지난 8일 팬미팅을 통해 오랜만에 팬들과 만나기도 했다. 정식 복귀작에 대해서는 아직 알려진 바가 없다. 

김우빈이 내레이터로 참여하는 ‘휴머니멀’은 2020년 1월 6일 오후 8시 55분 MBC에서 첫 방송되며 1월 9일부터 매주 목요일 10시 5분에 방영된다.

 

김태우 에디터: taewoo.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