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6월 24일 11시 04분 KST

'불타는 청춘'을 거쳐갔던 DJ DOC 이하늘의 근황에 김완선이 깜짝 놀랐다

강수지와 김국진 부부에 대한 이야기를 하던 중이었다.

가수 김완선이 ‘불타는 청춘’ 멤버들의 근황에 대해 이야기하던 중 DJ DOC 출신 이하늘의 이혼 소식을 접하고 깜짝 놀랐다.

23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은 여름 특집으로 진행됐다. 이날 방송에는 김완선을 비롯해 강수지, 강문영, 이연수, 구본승, 김도균, 김광규, 최성국, 신효범 등이 출연했다.

제작진은 ”‘불타는 청춘’은 2015년부터 6년 째 하고 있는 프로그램”이라며 ”그러다 보니 강수지처럼 방송 중에 결혼한 사람들이 많이 나왔다”고 전했다. 이를 들은 최성국은 ”그 사이에 다녀온 사람도 있다”고 덧붙였다.

SBS
'불타는 청춘' 중.
SBS
'불타는 청춘' 중.

이를 들은 김광규는 ”왜 굳이 안 해도 될 이야기를 하냐”고 끼어들었고, 김완선은 ”누가 갔다 온 것이냐”고 물었다. 이에 김광규는 이하늘의 이혼 소식을 전했고, 김완선은 ”벌써 갔다 왔냐”고 깜짝 놀랐다.

앞서 이하늘은 지난 2018년, 11년 간 열애했던 17세 연하의 일반인 여성과 결혼식을 올렸다. 그러나 결혼 1년 4개월여 만인 지난 2월 이혼 소식을 전했다.

당시 이하늘의 소속사는 ”원만한 합의를 거쳐 이혼 과정을 밟아 각자의 길에서 서로를 응원해주기로 했다”라며 ”개인적인 일인 만큼, 이혼과 관련한 무문별한 추측과 허위사실 유포는 자제해 주시길 정중히 부탁드린다”고 밝힌 바 있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