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1월 14일 08시 42분 KST

김수민 SBS 아나운서가 '펜트하우스 시즌2' 내용 유출 논란에 간접적으로 심경을 밝혔다

김수민 아나운서가 출연한 라디오 프로그램에서는 '스포일러' 노래가 울려 퍼졌다.

뉴스1
김수민 SBS 아나운서 

김수민 SBS 아나운서가 드라마 ‘펜트하우스 시즌2’ 내용 유출 논란에 간접적으로 심경을 밝혔다.

14일 SBS 파워FM ‘조정식의 펀펀투데이‘에는 김수민 아나운서가 최기환 아나운서와 함께 출연했는데, 조정식 아나운서는 김수민 아나운서를 향해 ”노래 부를 기분이 아닐 것 같아서 제가 부르겠다”며 에픽하이의 ‘스포일러’를 선곡했다. 이에 김수민 아나운서는 ”죄송합니다”라고 사과했고, 최기환 아나운서는 ”어떤 의미가 있는 게 아니죠?”라며 장난을 쳤다.

김수민 아나운서는 조정식 아나운서가 ”다음 사연을 스포일러 해달라”고 계속 장난을 치자 ”사는 게 쉽지 않네요”라고 힘든 심경을 토로하기도 했다.

앞서 김수민 아나운서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올린 브이로그 영상에서 대본 연습 장면을 빨리 감기해 올렸다가 펜트하우스 시즌2 내용 유출 논란을 부른 바 있다. 논란 후 김 아나운서는 유튜브의 모든 영상을 내렸으며, 별도의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곽상아: sanga.kwak@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