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1월 21일 14시 17분 KST

방송인 김숙이 모친상을 당했다

'송은이·김숙의 언니네 라디오'에는 신봉선이 대신 투입됐다.

개그우먼 김숙이 모친상을 당했다. 

뉴스1

소속사 IOK컴퍼니 TN엔터사업부는 ”김숙의 모친이 21일 향년 80세로 별세했다”라고 밝혔다. 이에 김숙은 현재 가족과 함께 빈소를 지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숙이 매일 정오 진행하는 SBS 라디오 ‘송은이·김숙의 언니네 라디오’에는 신봉선이 대신 투입됐다. 

한편, 빈소는 부산의 한 병원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오는 23일 오전 7시에 엄수된다.

 

김태우 에디터: taewoo.kim@huffpost.kr

PRESENTED BY 하이트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