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4월 21일 17시 13분 KST

배우 김수현-차승원이 출연하는 드라마 '어느 날'이 쿠팡플레이 첫 번째 독점 콘텐츠로 낙점됐다

올해 11월 방영 예정이다.

뉴스1
배우 김수현, 차승원

배우 김수현과 차승원이 출연하는 드라마 ‘어느 날’이 쿠팡플레이의 첫 번째 독점 콘텐츠로 낙점됐다.

제작사 더 스튜디오 엠 측은 21일 ‘어느 날’이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했으며, 쿠팡플레이를 통해 오는 11월 말 공개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어느 날‘은 한 사건을 둘러싼 두 남자의 치열한 이야기를 통해 형사사법제도를 파헤치는 드라마다. 영국 BBC에서 방송된 ‘크리미널 저스티스’(Criminal Justice)를 원작으로 한다. 미국, 인도에 이어 전 세계적으로 세 번째 리메이크되는 작품이다. 앞서 차승원과 김수현이 출연을 확정지어 화제를 모았다.

총 8부작으로 기획된 ‘어느 날‘은 초록뱀미디어와 골드메달리스트, 더 스튜디오 엠이 공동제작을 맡았다. ‘열혈사제’ ‘편의점 샛별이’ 등을 연출한 이명우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고 극본은 ‘무사 백동수’ ‘대박’ 등을 쓴 권순규 작가가 집필했다.

한편 쿠팡플레이는 지난해 12월 쿠팡이 선보인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OTT)다. 한 달 이용료 2900원인 쿠팡 와우 멤버십(로켓와우) 회원이면 추가 결제 없이 쿠팡플레이를 이용할 수 있다. 

 

이소윤 에디터 : soyoon.lee@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