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5월 11일 08시 03분 KST

김신영은 김숙이 '땅 부자 얼굴' 상이라 3번이나 그의 조언을 들었다가 자가 소유의 꿈을 날렸다고 고백했다

숙이 언니는 대상 받고 새집으로 이사했다!

김신영이 김숙의 만류로 자가 소유의 기회를 3번이나 날리면서도 ‘땅 부자 상’인 얼굴 때문에 그의 조언에 믿음이 갔다고 고백했다.

JTBC '독립만세'
JTBC '독립만세'

김신영은 10일 방송된 JTBC ‘독립만세’에 송은이의 친구로 안영미와 신봉선과 함께 출연해 김숙과 얽힌 부동산 잔혹사를 털어놨다.

JTBC '독립만세'
JTBC '독립만세'

김신영은 ”응봉동 집을 사려 했는데 그때 집 가격이 2억 2천만 원이었다. 김숙 선배에게 ‘첫 집이니까 사고 싶은데 괜찮을까요?’ 물었더니 숙 선배가 ‘야 6천 만 원에 살 수 있는 때가 와. 3년만 기다려’라고 말했는데 그 집 가격이 현재 십몇억이다”라며 씁쓸해했다.

JTBC '독립만세'
JTBC '독립만세'

그것이 끝이 아니었다. 그는 ”두 번째 집은 김포였다. (김숙에게) ‘선배 저 여기 사고 싶어요. 지하철 들어올 것 같은데‘라고 했더니 ‘안돼. 100% 지하철 안 들어와’라고 했다. 그런데 딱 2달 뒤에 플래카드가 걸렸다. 김포 지하철 완공 2020년이라고”라 말하며 화가 단전부터 치밀어 올랐다고 털어놨다.

JTBC '독립만세'
JTBC '독립만세'

심지어 ”또 있다”며 ”지금 살고 있는 마포 집도 8억 9천만 원이었다. 김숙이 부동산 곧 떨어진다고 그때도 말렸다. 5년 뒤에 이 집을 3억 원에 사게 될 수도 있다더라. 얼만지 아느냐? 지금 23억”이라고 말했다.

이를 듣던 송은이는 ”숙이 번호가 있어? 그 정도면 좀 지워라”고 했고 안영미 또한 ”그 정도면 차단 각이다”라고 거들었다.

JTBC '독립만세'
JTBC '독립만세'

이에 김신영은 김숙을 믿었던 이유가 ”되게 그냥 땅 부자 얼굴상이잖아”라며 ”관상이 약간 땅 부자 상이라...”라며 관상만 보면 부동산 전문가의 얼굴이라 신뢰가 갔다고 털어놔 보는 이들을 짠하면서도 웃게 만들었다.

신봉선 또한 ”(김숙이) 옛날에 ‘4천만 땡겨주세요’라는 난다김 캐릭터를 하기도 해서 더 그렇다”며 동의했고, 이를 보던 재재도 ”관상만 보면 너무 믿음이 간다”고 말했다.

황혜원: hyewon.hwang@huffpost.kr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