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1월 12일 13시 56분 KST | 업데이트됨 2021년 01월 12일 13시 59분 KST

김세정이 “엑소 세훈과 사적 연락 안 한다"며 악성 댓글을 자제해달라고 당부했다

“언급하기 예민한 부분"이라며 조심스럽게 꺼낸 얘기.

뉴스1
김세정 / 엑소 세훈

가수 겸 배우 김세정이 그룹 엑소 멤버 세훈을 언급하며 악플러들에게 악성 댓글을 자제해달라고 말했다.

김세정은 11일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통해 팬들과 소통했다. OCN 드라마 ‘경이로운 소문’ 이야기부터 다양한 이야기가 오가던 중 라이브 방송 시청자가 넷플릭스 예능 ‘범인은 바로 너’(범바너)에 함께 출연한 세훈에 대해 질문했다. 댓글을 본 김세정은 “언급하기 약간 예민한 부분이다. 항상 얘기할까 말까 고민했다”라고 망설였다. 

김세정 인스타그램
김세정 인스타그램 라이브방송 캡처

그러면서 그는 “팬분들 걱정하지 말라”라며 “물론 친하고 케미가 좋은 건 인정하지만 그런 일 전혀 없다. 아예 없다”고 말했다. 이어 “사적으로 연락한 적 한 번도 없고 저희는 정말 재미있게 ‘범바너’만 찍었다”라고 거듭 강조했다.

김세정과 엑소 세훈은 넷플릭스 추리 예능 ‘범인은 바로 너’ 시즌1과 2에 함께 출연했다. 촬영하면서 함께 찍은 사진 등이 올라오자 일부 엑소 팬들은 김세정과 세훈이 사적으로 친한 사이인지, 연락은 하는지 두 사람의 관계를 의심했다. 의심은 악성 댓글로 번졌다.

김세정은 “이 이야기를 어떻게 꺼내야 하나 걱정을 많이 하긴 했다”며 “생각보다 많이 DM이나 댓글 심지어 저희 부모님 인스타그램에까지 댓글이 달린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걱정하지 않으셔도 된다. 안 좋은 말 올리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조심스럽게 당부했다.

한편 유재석 이승기 이광수 김종민 박민영 세훈 세정 등이 허당 탐정단으로 출연하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범인은 바로 너!’ 시즌3 오는 22일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다.

이소윤 에디터 : soyoon.lee@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