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2022년 01월 16일 23시 22분 KST

"홍준표 까야 슈퍼챗 많이 나온다" 김건희씨가 국민의힘 대선 경선 당시 기자에게 특별 주문한 것(MBC 스트레이트)

홍준표 의원이 ‘김건희 7시간 통화’ 시청 소감을 밝혔다.

뉴스1
김건희씨.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배우자 김건희씨는 유튜브 언론 서울의 소리 이명수 기자에게 남편인 윤석열 후보를 공격하는 대신 홍준표 후보를 비판해달라는 주문을 했다.

16일 MBC 시사교양 프로그램 ‘스트레이트‘는 이른바 ‘김건희 7시간 통화’를 방송했다. 방송에 따르면 김건희씨는 남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국민의힘 입당 후 대통령 선거 경선 레이스가 한창일 때, 유력한 경쟁 상대였던 홍준표 후보를 상당히 견제하는 모습이었다.

MBC
이명수 기자-김건희씨의 대화.
MBC
김건희씨의 말.

김건희씨는 지난해 9월 이명수 기자에게 ”(윤석열 비판은) 반응 별로 안 좋다고 슬쩍 한번 해봐 봐. 홍준표 까는 게 더 (유튜브) 슈퍼챗은 지금 더 많이 나올 거야. 신선하잖아”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홍준표 후보를 곤란하게 할 질문을 준비했다는 이명수 기자에게 ”잘 한번 해봐 봐, 우리 동생이. 내일 한번 홍준표한테 날카로운 질문 좀 잘해봐”라고 응원하기도 했다.

방송 직후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은 페이스북을 통해 ”틀튜브들이 경선 때 왜 그렇게 집요하게 나를 폄훼하고 물어 뜯고 했는지 김건희씨 인터뷰를 잠시만 봐도 짐작할 만하다”라는 입장을 냈다.

도혜민 에디터: hyemin.do@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