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11월 26일 11시 55분 KST

김혜선의 목덜미 '피멍' 사진에 모두가 깜짝 놀랐고 김혜선도 입장을 밝혔다

평소 운동, 부부 일상을 SNS 등으로 공유하고 있다.

김혜선 인스타그램
김혜선

 

코미디언 김혜선이 검붉은 멍으로 뒤덮인 목을 공개해 팬들을 놀라게 했다. 

김혜선은 25일 인스타그램에 해당 사진을 올리면서 ”맞은 거 아니고 치료 중”이라면서 ”개인피티 받으면서 가장 길게 등록하고 있는 이유”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단순하게 무게만 치는 것이 아니라 아픈 곳도 함께 치료해주시고, 나이를 떠나서 운동에 대한 것은 물론 인생도 배울 것이 많아서다. 존경하고 감사하다”며 현재 다니고 있는 체육관에 애정을 전했다.

지난 2011년 KBS 26기 공채로 데뷔한 김혜선은 2018년 3살 연하의 독일 남성과 결혼했다. 인스타그램과 유튜브 등으로 운동과 부부 일상 등을 공유하고 있다.

 

이인혜 에디터 : inhye.lee@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