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8월 14일 14시 36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8월 14일 14시 36분 KST

김아중 소속사가 '김아중 사망설'에 입장을 밝혔다

김아중의 출연작 등을 구체적으로 명시했다.

배우 김아중의 사망설이 떠도는 가운데, 소속사가 입장을 밝혔다. 

14일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김아중이 지난 13일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는 루머가 돌았다. 이 ‘지라시’에는 김아중의 출연작 등이 구체적으로 명시되어 있었다. 

뉴스1

김아중의 소속사는 ”황당하다”는 입장이다. 스포츠조선에 따르면 킹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며칠 전부터 지방에 내려가서 대본을 읽었고, 오늘은 개인적인 용무로 바쁘다”라며 ”이런 지라시가 어디서부터 도는지는 모르겠지만 회사 내부적으로도 황당하다는 반응을 감출 수 없다”고 했다. 

소속사 측은 이어 이데일리에 ”황당한 루머가 계속 유포된다면 법적 대응도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김아중은 최근 영화 ‘나쁜 녀석들: 더 무비’(가제) 출연을 확정지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