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9월 19일 10시 23분 KST

MBC '나 혼자 산다'에 기안84가 복귀했고, 예상 그대로의 멘트들이 쏟아졌다

기안84의 간단한 사과 후 다시 복귀하는 패턴이 이번에도 반복된 모양새다.

MBC

웹툰 작가 기안84가 한달여 만에 MBC ‘나 혼자 산다’에 복귀했다.

18일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한 기안84는 오프닝에서 시무룩한 얼굴로 ”사는 게 참, 인생이란 굉장히 어떤…”이라고 말끝을 흐리며 ”제가 아직 많이 부족하고 죽기 전까지 완벽해질 수 있을까 생각을 해봤다”고 말문을 열었다.

MBC

기안84는 ”오랜만에 나오니 좋다. 멤버분들이나 시청자분들에게 심려를 끼쳐드린 것 같아서 죄송하다”며 어색하게 사과했고, 곧바로 다른 출연진들의 위로가 쏟아졌다.

MBC

박세리는 ”사람은 태어나서 죽기 전까지 배운다. 나도 아직 매일 배워가면서 열심히 살고 있다”며 위로했고, 박나래 역시 ”또 바닥에서 소주 드시고 계셨냐”며 기안84를 다독였다.

MBC

이시언은 ”어떻게 기안이를 대해야 될지 모르겠다. 괜히 말 섞었다가 같이 또...”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기안84는 8월11일 웹툰 ‘복학왕’ 304화에서 여성 인턴사원이 성상납으로 대기업 정규직에 취직했다는 스토리를 그려 여성혐오 논란을 불러일으켰다.

장애인 등 소수자 혐오 논란을 수 차례 일으킨 기안84를 두고 하차 여론이 이어졌으나, 간단한 사과 후 다시 복귀하는 패턴이 이번에도 반복된 모양새다. 

[광고] 대웅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