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8월 24일 12시 32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8월 24일 12시 33분 KST

'메이즈러너' 이기홍이 한국 드라마에 출연한다

한국 드라마 출연은 처음이다.

할리우드 배우 이기홍이 한국 드라마에 출연을 확정했다. 그는 첩보 액션 드라마 ′ 프로메테우스’에서 미국 CIA 비밀요원 프랭크 리를 연기할 예정이다. 

CHRIS DELMAS via Getty Images

‘프로메테우스’(제작 제이엘미디어그룹) 측은 24일 “할리우드 배우 이기홍이 미국 중앙정보국 CIA 요원으로 캐스팅됐다. 그의 출연으로 더욱 현실감 있는 드라마가 탄생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최근 하지원-진구-박기웅의 캐스팅을 확정 지은 ‘프로메테우스’는 9월 말 해외 로케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촬영에 들어갈 예고하며 대규모 스케일의 드라마가 탄생할 것으로 드라마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이 가운데 ‘프로메테우스’ 측이 공개한 네 번째 캐스팅의 주인공 할리우드 배우 이기홍은 영화 ‘메이즈 러너’ 시리즈로 한국은 물론 전 세계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

이기홍은 미국 중앙정보국인 CIA 요원 프랭크 리 역할을 맡는다. 극중 그는 재미교포 관광객으로 위장해 하지원이 분하는 국정원 대북 2팀 팀장 채은서에게 접근하는 비밀스러운 인물이다.

‘프로메테우스’는 북한 ‘핵 과학자’를 둘러싼 주변국들의 얽히고설킨 상황을 그리는 드라마다. 

이기홍은 8개월 전 프랭크 리 역할을 제안받았고, 한국 드라마 출연이 처음이기 때문에 신중하게 검토한 끝에 출연을 결심한 것으로 전해졌다.

‘프로메테우스’는 내년 상반기 방송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