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3월 03일 18시 45분 KST | 업데이트됨 2019년 03월 03일 18시 45분 KST

샤이니 키가 입대 앞두고 자필 편지를 공개했다

샤이니 멤버 중 두 번째로 입대한다.

샤이니 키가 입대를 하루 앞두고 팬들을 위해 자필 편지를 썼다. 

Instagram/bumkeyk

키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008년도에 데뷔해서 참 바쁘게 달려왔다”라며 ”한 번도 긴 공백을 가져본 적 없는 저는 3월 4일 입대를 명받아 당분간 여러분께 인사를 드릴 수 없게 됐다”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많이들 서운해하시고 섭섭해하시겠지만 앨범 공백기에도 이 정도 시간 기다려 보셨던 거로 알고 저도 많은 걱정 없이 건강하고 씩씩하게 잘 다녀오겠다”라고 전했다. 

끝으로 키는 ”건강하시고 행복하시고 사랑 가득하게 잘 지내시길 바란다. 항상 고맙고 사랑한다”라며 글을 마쳤다.

한편, 키는 4일 샤이니 멤버 중 두 번째로 현역 입대한다. 그는 기초군사훈련을 마친 뒤 군악대로 복무할 예정이다.

 

김태우 에디터: taewoo.kim@huffpost.kr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