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0년 05월 31일 13시 36분 KST

KBS '개그콘서트' 연습실 여자화장실서 불법촬영용 카메라가 발견됐다

경찰은 불법촬영 기기를 수거한 뒤 용의자를 쫓고 있다.

geargodz via Getty Images
자료 사진

KBS 여자화장실에서 불법촬영용 카메라가 발견됐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29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S 연구동 내 여자화장실에서 휴대용 보조배터리 모양의 불법촬영 기기가 발견됐다’는 신고가 들어왔다고 31일 알렸다.

화장실에서 카메라가 발견된 곳은 연구동 중 KBS 2TV ‘개그콘서트’ 연습실, 방송 관련 연구기관과 언론노조 사무실 등으로 사용하는 건물로 알려졌다.

경찰은 현장에서 문제의 불법촬영 기기를 수거한 뒤 용의자를 추적하고 있다.

익명을 요구한 한 KBS 직원은 조선일보에 “지난 금요일 오후 2시 개그콘서트 예능PD가 회사에 신고를 하면서 경찰이 수사에 나섰으며, 현장에 출동한 경찰이 몰카를 수거해 간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KBS 측은 “범인 색출을 위한 경찰 수사에 적극적으로 협조할 것이며, 재발 방지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용의자가 특정되면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입건하고 증거물을 확보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