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6월 04일 11시 59분 KST

가세연은 가세연이 전지현 남편·시어머니의 '황당' '불쾌' 입장에 "잘살고 있다더라"며 사과는 단 한마디도 하지 않았다

"강력한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입니다" - 전지현 소속사

뉴스1/유튜브
전지현 

배우 전지현의 소속사가 ‘이혼설’을 최초 제기한 유튜브 가로세로연구소 등에 ‘강력한 법적 조치’를 예고한 가운데, 가로세로연구소는 관련 논란에 사과 한줄도 내놓지 않았다.

난데없이 ‘이혼설‘과 ‘별거설’을 제기한 가로세로연구소는 이후 전지현 소속사가 직접 나서 선을 긋자 3일 방송을 통해 ”잘살고 있답니다~” ”어차피 연예인 걱정은 하는 게 아니다”라며 논란을 일으킨 점에 대한 사과는 하지 않았다. 

유튜브 가로세로연구소
가세연 김용호 

심지어, 가로세로연구소 김용호는 전지현 남편인 최준혁씨가 카톡 프로필에서 인기만화 ‘슬램덩크’의 한 장면을 패러디해 ”젼젼(전지현) 남푠(남편) 하고 싶어요!”라고 대응한 것에 대해 ”(액면 그대로 볼 게 아니라) 다른 의미가 있다”는 주장을 내놓았다. ”(최준혁의 카톡 프로필에 나오는) 슬램덩크 정대만은 농구 하다가 건달 하다가 다시 농구 하러 돌아온 인물이다. 이건 최씨가 잠시 방황하다가 누군가에게 얻어맞는 사건이 벌어진 후 다시 전지현에게 돌아왔음을 암시한다”는 게 김용호의 주장으로, 주장의 근거는 따로 제시하지 않았다. 

전지현 소속사인 문화창고는 3일 발표한 공식 입장에서 ”(가세연의) 방송에서 언급된 그 어떤 내용도 사실무근”이라며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서 강력한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밝힌 바 있다. 

 

곽상아 : sanga.kwak@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