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4월 08일 22시 40분 KST

카라의 박규리와 멤버들이 데뷔 14주년을 자축했다 "구하라는 4명 이상 집합금지라 못 온 것으로"

박규리와 카라의 멤버들이 데뷔 기념일을 자축했다.

인스타그램
그룹 카라

그룹 카라의 멤버들이 함께 모여 데뷔 14주년을 자축했다.

박규리는 8일 본인의 인스타그램에 ”며칠 전 카라 데뷔 14주년 기념을 축하하며 모인 날. 시간이 흐른 만큼 더 많은 의미가 있던 시간”이라며 ”깜짝 선물로 꽃과 케이크 준비해준 지영이 고마워”라는 글과 함께 사진 4장을 게재했다.

공개 된 사진에는 ’14′라는 숫자 초가 꽂힌 케이크 앞에 카라의 멤버 박규리, 한승연, 강지영, 니콜이 모여 포즈를 취하고 있다. 데뷔 14주년을 맞았음에도 불구하고 긴 시간동안 우정을 쌓아가는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특히 한 네티즌이 해당 게시물에 ”구하라 누나도 있었다면 얼마나 좋았을까요”라고 댓글을 남겼고, 박규리는 이에 ”하라는 4명 이상 집합금지라 못 온 거로 하면 어떨까요”라고 답글을 적어 다소 슬프지만 팬들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한편 카라는 2007년 4인조로 데뷔했다. 하지만 멤버 김성희가 학업을 이유로 탈퇴했고, 이후 구하라와 강지영이 새 멤버로 합류해 5인조로 활동 해왔으며 이후에도 멤버 교체가 이뤄진 뒤 2016년 공식적으로 해체했다.

 

이제현 프리랜서 에디터 huffkorea@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