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1년 09월 07일 18시 11분 KST

경찰이 유튜브 '가로세로연구소' 강용석·김용호·김세의에 대한 체포 영장을 집행했다

김용호 기자는 순순히 체포.

유튜브 '가로세로연구소'
왼쪽부터 김용호, 강용석, 김세의.

경찰이 유튜브 ‘가로세로연구소’ 3인방에 대한 체포 영장을 집행했다.

7일 서울 강남경찰서는 유튜브 ‘가로세로연구소’ 출연진인 강용석 변호사, 김세의 전 MBC 기자, 김용호 기자 등에 대한 체포 영장을 집행했다.

경찰은 이번 체포 영장 집행의 이유를 정확하게 밝히지 않았다.

다만 명예훼손 등 혐의로 피소된 출연자들이 그동안 경찰 조사에 응하지 않았다는 점에서, 경찰이 체포 영장을 집행한 것 아니냐는 분석이 나온다. 세 사람은 유튜브 방송에서 조국 전 장관 자녀와 이인영 통일부 장관 아들에 관한 의혹을 무분별하게 제기해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당한 상태다. 

얼마 전 자신의 유튜브 방송을 중단한 김용호 기자는 이날 오전 집 앞에서 순순히 체포됐다. 반면, 강용석 변호사와 김세의 전 MBC 기자는 영장 집행에 불응하며 경찰과 대치 중이다.

‘가세연’ 측은 ”강용석, 김세의 체포 위기”라며 구독자들을 향해 도움을 호소하고 있다. 

도혜민 에디터: hyemin.do@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