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5월 12일 07시 32분 KST

강수지가 '불타는 청춘' 출연 중에는 사귈 수 없다며 김국진의 고백을 거절했다고 털어놨다

납득이 간다.

SBS
SBS '불타는 청춘'

‘불타는 청춘’을 통해 방송인 김국진과 부부의 연을 맺은 가수 강수지가 두 사람의 결혼 비화를 털어놨다.

강수지는 11일 SBS ‘불타는 청춘’에 출연했다. 현재의 남편 김국진과 결혼한 후 프로그램에서 하차한 그가 오랜만에 등장하자 멤버들은 환호하며 반겼다.

배우 최성국은 “난 이상했던 게 ‘왜 여기 와서 연애를 할까? 이게 가능한가?’ 싶었다. 우리가 같이 수건돌리기나 하면서 아침에 밥을 먹지 않나”라며 김국진과 강수지의 결혼에 아직도 놀라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건 한 명이 좋아한다고 되는 게 아니다. 여기 한 명만 좋아하는 경우는 많다. 서로 좋아해야 한다”며 당시 두 사람이 쌍방으로 연애 감정이 있었을 것이라 예측했다.

이에 강수지는 “난 처음 김국진이 사귀자고 했을 때 ‘불타는 청춘’을 하면서는 못 사귄다고 했다. 불편할까봐 그랬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멤버들이 “방송으로 볼 땐 강수지가 김국진을 좋아하는 것 같았는데 김국진이 먼저 사귀자고 한 거냐”고 묻자 강수지는 “사람들은 내가 대시한 줄 아는데 전혀 그렇지 않다. 난 처음부터 김국진이 편했다”고 답하기도 했다.

 

라효진 에디터 hyojin.ra@huffpost.kr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