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3월 17일 17시 30분 KST | 업데이트됨 2019년 03월 17일 17시 36분 KST

'공부의 신' 강성태가 '9급 공무원 시험 도전' 발언에 대해 해명했다

최근 생방송에서 공무원 시험에 도전하겠다고 선언했다.

‘공부의 신’ 강성태가 9급 공무원 시험에 도전할 예정이라는 발언에 대해 해명했다. 

Youtube/공부의 신 강성태

강성태는 최근 아프리카TV 생방송에서 공무원 시험에 도전하겠다고 선언한 바 있다. 그는 공시생 구독자들에게 도움을 주고자 시험을 준비해보겠다고 말했다. 

방송 직후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국가직 9급 공무원 시험이 한 달가량 남은 점을 지적하며 ‘강성태가 한 달 만에 공무원 시험에 합격해 보이겠다’라고 말했다는 내용의 글이 빠르게 퍼져나갔다. 

이 발언이 취지와 다르게 왜곡되어 논란으로 번지자 강성태는 직접 해명에 나섰다. 강성태는 16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공무원 시험 한 달 안에 붙는다는 강성태’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리고 입장을 밝혔다. 

강성태는 ”공무원 시험 한 달 안에 붙어보겠다는 말이 메이저 언론사에 기사 나고 카드뉴스로도 만들어져서 소셜미디어에 엄청나게 퍼졌다. 저는 이런 말을 한 적이 없다”라고 해명했다. 

그는 이어 ”공무원 시험을 쳐보겠다고는 했다”라며 ”제가 (공시생 상대로) 노량진에서 강연도 해보고 문제도 풀어봤지만 제대로 시험을 본 적은 없다. 제대로 조언을 해주려면 정말 볼 필요가 있다”라고 설명했다. 

강성태는 ”매년 제가 몰래 수능을 봐왔던 터라 방해 안 되게 조용히 치러볼 자신은 있는데 한 달 컷으로 합격해서 박탈감을 줄 생각은 정말 조금도 없었다”라면서 ”수능도 수험생들이 알아보면 방해될까봐 작년부터 안 본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만약에 이게 신경 쓰이시면 저는 안 볼 거다. 안 보면 저야 편하다”라며 공시생들이 문제 삼을 경우 보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또, ”부디 이걸 보신다면 꼭 좀 주변에 알려달라. 이건 허위사실이다”라며 ”대수롭지 않게 넘기다가 피해가 너무 커져서 알리게 됐다”라고 말했다.

강성태는 끝으로 ”강성태가 공시를 보건 BTS가 공시를 보건 여러분 전혀 흔들려서는 안된다. 이제 그만 신경쓰시고 지금 휴대전화부터 좀 내려놨으면 좋겠다”라며 말을 마쳤다. 

 

김태우 에디터: taewoo.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