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6월 25일 09시 29분 KST

[어저께TV] ‘슈퍼맨’ 강형욱, 개통령도 육아는 어렵다 (ft.♥스토리)

아내 수잔 엘더씨와의 러브스토리도 공개했다.

개에 관해서라면 모르는 것이 없는 개통령 강형욱도 육아 앞에서는 어쩔 수 없는 초보 아빠였다.

지난 24일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반려견 행동 전문가 강형욱과 아들 주운이 첫 등장했다.

강형욱은 지난해 11월 아들 주운이를 낳고 드디어 아빠가 됐다. 이제 6개월 된 초보 아빠 강형욱은 ‘슈퍼맨이 돌아왔다’ 출연 이유로 “첫 번째도 두 번째도 주운이 자랑”이라며 “사람들이 내가 주운이 아빠인지 몰라본다. 여기 나오면 알아주겠지”라며 아들에 대한 애정을 듬뿍 드러냈다.

KBS2

이날 방송에서 공개된 강형욱의 집에서는 개통령답게 다양한 반려견들을 만날 수 있었다. 반려견은 척척 돌보던 그에게도 엄마 없이 혼자 아들 주운이를 돌보는 것은 쉽지 않았다. 그는 먼저 강아지들을 모아놓고 “너희가 나를 도와야 한다”는 임무를 내렸다. 신기하게도 반려견들은 주운이의 기저귀를 척척 쓰레기통에 넣는 등 주운이의 육아를 도왔다.

주운이와 함께 일터로 나간 강형욱은 야외 훈련까지 모두 소화한 후 보호자들과 폭풍 수다를 떨며 육아상담을 받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집으로 돌아온 그는 반려견들에게는 특별 보양식으로 스테이크를 구워주었지만 정작 자신은 라면으로 끼니를 때워 안타까움을 자아내기도 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올해로 8년차 부부인 강형욱과 미국계 한국인 아내 수잔 엘더는 러브스토리를 공개해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았다. 아내 수잔은 “미국에서 반려견 첼시와 함께 한국에 왔다. 첼시를 위해 산책 모임을 알아봤는데 당시 담당 훈련사가 남편이었다”며 “제가 본 모든 아시아계 남자를 통틀어서 제일 핫한 가이라고 생각했다. 취향 저격이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또한 “잘못 알려진 게 있다. 만난 지 3일 만에 동거한 게 아니라 세 번째 데이트 만에 동거했다. 날짜로 따지면 보름 걸렸다”고 고백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처럼 첫 등장부터 화제를 모은 강형욱, 주운 부자가 다음주 집을 방문하는 AOA 설현, 민아와 어떤 하루를 보낼지 기대가 모아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