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6월 08일 17시 41분 KST

[공식입장] JYP 측 "준케이, 자숙 중 성형수술? 알지 못하는 부분"

"이상 없이 건강하게 훈련 중에 있다."

JYP엔터테인먼트 측이 그룹 2PM 멤버 준케이의 턱 수술에 대해 ”알지 못하는 부분”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8일 오후 OSEN에 ”준케이의 수술 여부는 소속사에서도 알지 못하는 부분”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준케이가 음주운전으로 자숙 중이던 지난 4월 턱 관련 안면 성형수술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JYP엔터테인먼트

준케이는 지난 2월 음주운전으로 불구속 입건된 이후, 지난 5월 8일 조용히 군 입대했다. 준케이는 입대 전 공식 팬페이지를 통해 ”잘못에 대한 비난과 채찍질은 모두 받아들이고 팬들이 아팠던 시간의 몇 배로 반성하고 노력하며 살아가겠다”는 내용의 자필 메시지를 남겼다.

지난 7일에는 한 매체가 준케이가 강원도 신병교육대에서 오른쪽 턱 신경 마비 증세를 호소했다고 보도한 바 있다. 하지만 이는 사실이 아니었다.

JYP 엔터테인먼트 측은 이날 홈페이지를 통해 ”군부대와 준케이 본인 직접 확인이 되어 소식 전해드린다. 준케이는 훈련소 입소 후 어깨 통증을 느껴 국군병원에서 관련 진료와 처방을 받은 적은 있으나, 그 외에는 이상 없이 건강하게 훈련 중에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지난 5월 입대 후 훈련병 중 소대장훈련병으로 선발되고, 필기시험 등에서도 좋은 성적을 얻어 멤버들에게도 포상전화를 하는 등 모범적인 군생활을 하고 있다”라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