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7월 20일 23시 09분 KST

정준하가 아들 로하가 “워낙 에너지가 많다”며 3일 만에 춤을 배우고 ‘아새우!’ 뮤직비디오에 출연했다고 밝혔다

MC민지보다 인기가 훨씬 많다는 로하.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 화면 캡처
정준하의 뮤직비디오에 출연해 화제를 모은 아들 로하.

방송인 겸 가수 정준하가 아들 로하가 춤을 좋아한다며, 3일 만에 춤을 배우고 뮤직비디오에 출연했다고 털어놨다.

20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뜻밖의 겁쟁이 특집 ‘나 지금 떨고 있니?’로 꾸며진 가운데 정준하, 서태훈, 최현호, 박주호 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정준하는 최근 부캐릭터 ‘MC민지’로 앨범을 발매한 것에 대해 “‘놀면 뭐하니?’에 ‘무한도전’ 정과장으로 오랜만에 출연했다. 부캐가 요즘 유행이라 나도 MC민지로 돌아오게 됐다”라며 “‘아새우(I SAY WOO)’ 앨범을 한 달 만에 완성했다. 일사천리로 빨리 진행됐다”라고 밝혔다.

이어 정준하는 뮤직비디오에 함께 출연하며 화제를 모은 로하에 대해 “워낙 에너지가 많아 운동을 시킬까 했는데 운동 신경이 없다”라며 “의외로 예체능에 관심이 많다. 미술학원을 제일 좋아한다”라고 덧붙였다.

특히 로하가 좋아하는 것에는 춤도 포함되어 있다고. 그는 “지인 소개로 댄스 학원에 보냈더니 너무 좋아했다”라며 “갑자기 뮤직비디오를 찍게 됐는데, 로하에게 보여줬더니 관심을 보였다. 3일 배우고 뮤직비디오에 출연했다. 로하가 춤을 너무 잘 춰줘서 든든했다”라고 전했다.

이에 박나래는 “MC민지 보다 로하의 반응이 더 뜨겁다”라고 응수했고, 정준하는 “댓글 80% 이상이 로하 이야기다. 같이 광고를 찍어도 로하를 더 많이 찍는다”라며 “기분이 좋다. 다른 것보다 아이를 보고 ‘엄마가 미인인가 보다’ 이런 이야기를 많이 듣는다”라고 뿌듯함을 드러냈다.

 

서은혜 프리랜서 에디터 huffkorea@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