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10월 30일 10시 52분 KST

이적이 7년 만에 정규 6집 내며 소감을 밝혔다

오디션 예능 '전교톱10'에 출연 중이다.

가수 이적이 7년 만에 정규 앨범을 발매한다.

이적은 오는 11월11일 6집 ‘트레이스’(Trace)를 발매한다. 앞서 지난 29일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앨범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이번에 발매되는 앨범은 지난 2013년 11월 발매한 5집 ‘고독의 의미’ 이후 7년 만에 내는 정규앨범이다.

앞서 이적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6집 발매를 암시한 바 있다. 그는 지난 9월1일 ”잘 지내시나요? 전 그제 6적 마스터링을 마치고 쫑파티도 없이 집에 돌아왔지요”라고 밝혔다.

이어 ”세상은 알 수 없는 방향으로 흘러가고 우린 그 위에 실려 힘없이 흔들리고 있네요”라며 ”새 앨범은 아마 11월에 나올 거예요. 이번엔 LP를 찍습니다. 7년만의 정규앨범. 큰일을 마무리한 흥분감을 여러분과 나누고 싶었어요”라고 알렸다.

View this post on Instagram

11월에 나와요. 새 앨범.

A post shared by 이적 (@jucklee) on

 

1995년 남성 듀오 패닉으로 데뷔한 싱어송라이터 이적은 이후 긱스, 카니발과 솔로 활동을 활발하게 해왔다. 6집의 음원은 11월 11일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오후 6시에 공개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