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9월 05일 13시 33분 KST

'환불원정대' 매니저로 유력 추천된 인물 만난 유재석 반응 (영상)

화사, 제시, 이효리, 엄정화 여성 4인조 그룹이 결성됐다.

5일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연출 김태호 김윤집 장우성 왕종석)에서는 지미 유가 환불원정대 매니저를 구하기 위한 2차 면접 현장이 선공개됐다.

지난주 지미 유는 환불원정대 매니저를 구하기 위해 양세찬, 조세호, 정재형과 함께 1차 면접을 진행했다. 멤버들의 추천과 주변 제작자의 추천, 그리고 시청자들의 다양한 의견들까지 환불원정대 매니저 자리에 대한 수많은 의견이 분분한 가운데, 2차 면접 현장에 광희와 김종민이 등장해 눈길을 모았다.

MBC
5일 방송 스틸

먼저 전직 싹쓰리 수발러로 활약한 광희는 환불원정대 멤버들이 모두 매니저로 추천한 면접자로, 다른 프로그램의 미팅 자리라고 알고 면접 현장에 등장했다. 지미 유를 보자 방긋 미소를 지으며 자리에 앉은 광희와 달리 지미 유는 처음 만나는 그에게 데면데면한 모습을 보였다.

광희는 자신의 장점을 어필하기 위해 거침없이 말을 거는 색다른 급발진 친화(話)력을 뽐내 지미 유를 당황케 만들었다. 결국 초광속 탈락 위기에 놓인 광희는 광분해 강렬한 임팩트를 남기고 자리를 떠났다는 전언이다.

 

또 다른 면접자 김종민은 지미 유의 인사에 ”예?”로 시작, 모든 질문에 ”예?”로 반격하는 모습으로 시선을 모았다. 그의 심상치 않은 기운을 감지한 지미 유는 이상민의 매니저에 대한 조언을 떠올리며 ”대단한데”라고 혼잣말을 하는 등 복잡한 감정에 휩싸였다고.

특히 김종민은 과거 엄정화의 백댄서 V맨으로 함께 무대에 올라 아이돌급 인기를 얻은 경력이 있으며 이효리와도 간헐적 동갑내기로 친분이 있음을 밝혀 지미 유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지미 유는 현재 주말 KBS 2TV ‘1박 2일’의 14년차 최장수 멤버로 활약 중인 김종민에게 환불원정대 매니저 스케줄과 병행이 가능한지 재차 물었는데, 과연 김종민이 어떤 반응을 보였을지 관심을 모은다.

지미 유는 2차 면접에서 한국말이 서툰 제시와의 의사소통을 위한 ‘제시(JESSI)어 듣기평가’를 진행했다. 면접자 중 뜻밖의 실력자가 등장했다고 해 과연 그 주인공은 누구일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수많은 후보들이 언급되며 난항을 겪고 있는 ‘환불원정대 매니저 찾기‘의 2차 면접 현장은 5일 토요일 오후 6시30분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