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11월 13일 17시 02분 KST

배우 진서연이 득녀 소식을 직접 전했다

아기 발 사진을 공개했다.

배우 진서연이 득녀 소식을 전했다.

Instagram/jinseoyeon___

진서연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기 발 사진과 함께 ”아기와 만났다. 기쁜 소식 전한다. 힘든 난산으로 이제야 소식 전한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그는 이어 ”회복하고 있다. 건강한 모습으로 찾아뵙겠다”라고 덧붙였다.

진서연은 지난 9월 임신 소식을 직접 알린 바 있다. 그는 당시 “2018년을 제 인생의 화양연화로 기억해야 할 것 같다”라며 ”곧 세상에 태어날 아이와 함께 올 한 해를 마무리하려 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진서연은 지난 2014년 남편과 혼인신고를 했고, 3년 뒤 결혼식을 올렸다. 현재는 독일 베를린에서 거주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