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1월 24일 17시 08분 KST

배우 진태현이 입양한 20대 딸 '매력' 묻는 질문에 한 답변은 아주 현명하다

진태현, 박시은 부부는 지난 2019년 대학생 딸을 입양했다.

진태현 SNS
진태현, 박시은 부부는 지난 2019년 대학생 딸을 입양했다. 오른쪽 사진은 진태현이 최근 인스타그램으로 공개한 딸의 모습

 

배우 진태현이 가족을 향한 애정을 전했다.

진태현은 지난 23일 인스타그램 스토리로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진태현은 “항상 와이프가 예뻐보이냐”는 질문에 “네”라고 답했다. 그는 이후 “아빠로서 딸의 매력을 하나 꼽자면 무엇이냐”는 질문에 “딸이 매력이 어디 있냐. 그냥 내 딸이지”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한 네티즌이 “대학생 딸을 둔 소감이 어떠냐”고 묻자 그는 “내 맘 같지 않다”고 짤막한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진태현은 지난 2015년 배우 박시은과 결혼했다. 이들 부부는 보육원에서 만난 20대 딸을 2019년 입양했다. 이와 관련해 진태현은 “20대 역시 어른의 도움이 필요하다”며 입양 이유를 설명한 바 있다.

진태현 SNS
진태현이 네티즌과 SNS로 소통했다

 

이인혜 에디터 : inhye.lee@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