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10월 31일 10시 31분 KST

지창욱 드라마 촬영 현장에 파퀴아오 부부가 나타났다

"지창욱 배우를 응원합니다. 지창욱 포에버"

지난 30일 오후, tvN 토일드라마 ‘날 녹여주오’ 촬영 현장에 지창욱을 위한 커피 차가 나타났다. 차 외벽에는 지창욱의 사진이, 위에는 ”지창욱 배우를 응원합니다. 지창욱 포에버”가 적힌 플래카드가 걸려있었다. 

Instagram/jinkeepacquiao
지창욱 커피차

이 커피 차는 ‘필리핀 복싱 영웅’ 매니 파퀴아오와 아내 진키가 함께 보낸 것으로 드러났다.

두 사람은 이날 촬영 현장을 찾아 사인이 담긴 글러브를 지창욱에게 선물하기도 했다. 

Instagram/mannypacquiao
왼쪽부터 매니 파퀴아오, 전수경, 김원해, 지창욱
Instagram/jinkeepacquiao
지창욱, 진키 파퀴아오
Instagram/jinkeepacquiao
지창욱, 진키 파퀴아오
Instagram/jinkeepacquiao
지창욱, 진키 파퀴아오

지창욱은 ”‘날 녹여주오’ 현장에 놀러 온 파퀴아오. Thanks”라는 글을 올리고 파퀴아오 부부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진키 파퀴아오는 지창욱의 오랜 팬으로 알려졌다. 그는 지난해 지창욱과 만난 뒤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당신을 마침내 만나게 되어 정말 기쁘다. 나는 당신의 팬이다. 당신의 노래도 좋아한다”라며 소감을 밝힌 바 있다. 

매니 파퀴아오는 전 복싱 선수로 최근에는 상원의원이 되어 정치에 몸담고 있다. 지창욱은 전역 이후 복귀작인 ‘날 녹여주오’에서 마동찬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김태우 에디터: taewoo.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