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12월 27일 13시 50분 KST

'무면허 음주운전' 손승원 동승자 정휘가 자필 사과문을 올렸다

동승 사실을 시인하고 뮤지컬 '랭보'에서 자진 하차했다.

무면허로 음주운전 하다 추돌사고를 낸 배우 손승원의 차량에 동승한 남성이 뮤지컬 배우 정휘로 드러났다. 정휘는 26일 사건 당시 자신이 동승자였음을 시인하고 사과했다. 

instagram/jeong_whi

정휘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필 사과문을 올렸다. 그는 이날 ”손승원 배우의 음주운전 사고 당시 뒷좌석에 동승해있던 20대 남성이 저였다”라며 ”많은 분들께 실망과 걱정을 끼쳐드려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했다. 

사과문에 따르면 정휘는 손승원이 대리기사를 부르겠다고 하여 차에 탄 채 기다리고 있었다. 그러다 손승원이 갑자기 운전하기 시작해 많이 당황했다고 한다. 정휘는 ”음주운전을 더 강하게 말렸어야 했는데 그러지 못한 점 정말 죄송하다”며 현재 출연 중인 뮤지컬 ‘랭보’의 제작사, 배우, 관객에 사과를 전했다. 

정휘는 끝으로 ‘랭보’에서 자진 하차한 뒤 ”자숙의 시간을 가지겠다”고 적었다. 

정휘는 뮤지컬 ‘랭보’에서 들라에 역을 맡았다. 제작사 라이브(주), (주)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는 같은 날 오후 27일 오후 8시 공연은 정휘 대신 배우 이용규가 무대에 오르며 남은 회차의 캐스팅은 논의 중이라고 밝혔다. 

앞서 손승원은 26일 오전 4시 20분경 서울 청담동 인근 도로에서 만취 상태로 운전하다 추돌사고를 냈다. 검거 당시 손승원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준인 0.206%였다. 손씨는 앞서 음주운전으로 세 차례 적발되어 면허가 취소된 상태였다. 

손승원은 추돌사고를 낸 직후 150m를 도주하다 인근에 있던 시민들에 의해 붙잡혔다. 피해 차량의 운전자와 동승자는 이번 사고로 경상을 입었다. 소식이 전해진 직후 ‘랭보’ 측은 손승원이 출연하는 공연을 취소했다. 

한편, 경찰은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상 도주치상 및 위험운전치상,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윤창호법)로 손승원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또한, 정휘 역시 음주운전 방조 혐의로 불구속 입건할 방침이다.

 

김태우 에디터: taewoo.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