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0년 12월 03일 10시 15분 KST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이 어깨 부상으로 병원에 입원했다

2~3일 치료를 받고 조만간 퇴원한다.

뉴스1
정은경 질병관리청장.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이 병원에 입원했다. 과로도 코로나 때문도 아니다.

정 청장은 지난 1일 오전 자택 침대에서 내려오다가 넘어져 어깨를 다쳤다. 다행히 골절상은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전날(2일) 충북 청주시 한 종합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는 정 청장은 부상 정도가 심하지 않아 2~3일 내 퇴원할 것으로 보인다. 

병가를 낸 정 청장이 자리를 비우는 동안 나성웅 질병관리청 차장이 그의 업무를 대신한다.

도혜민 에디터: hyemin.do@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