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2020년 03월 30일 11시 04분 KST

일본 원로 코미디언 시무라켄이 신종 코로나에 의한 폐렴으로 숨졌다

70세를 일기로 사망했다.

Sports Nippon via Getty Images
일본 유명 코미디언 시무라켄

코로나19에 감염됐던 일본 유명 원로 코미디언 시무라켄이 끝내 숨졌다.

스포츠호치 등은 시무라켄이 29일 오후 11시10분 코로나19에 의한 폐렴으로 입원 중이던 도쿄 도내 병원에서 70세를 일기로 사망했다고 알렸다.

보도에 따르면 시무라켄은 17일부터 권태감을 느껴 자택에서 요양하고 있었다. 이후 발열과 기침 등 코로나19 증상이 발현돼 19일에는 호흡이 곤란한 지경에 이르렀다. 다음날인 20일 도내 병원으로 이송, 심한 폐렴으로 입원했다.

23일에는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고, 병세가 점점 악화돼 25일에는 인공호흡기 치료를 계속하고 있었으나 29일 끝내 숨을 거뒀다.

고인은 생전 애연가로 알려졌으나, 특별한 지병은 없었다.

1968년 코미디언 이카리야 쵸스케의 문하생으로 연예계에 발을 들인 후 일본 코미디계의 대부가 된 시무라켄은 최근까지도 여러 편의 버라이어티를 진행하는 등 각지에서 활약해 왔다. 4월부터 방영 예정인 아침 드라마 촬영도 하고 있었으나 코로나19로 활동을 멈춘 상태였다.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