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7월 21일 09시 11분 KST

'해방타운' 멤버들이 각자 배우자를 휴대전화에 저장한 방식은 천차만별이다

게스트 지석진의 대답이 압권이다.

연애 중이거나 결혼했을 때 상대방의 이름을 휴대전화에 저장하는 방식에서 각자의 성향을 가늠해볼 수 있다. 아무것도 없이 이름 그대로 저장했다면 거추장스러운 걸 싫어하는 사람일 수 있고, 애정이 가득 담긴 애칭으로 해놨다면 작은 것 하나에도 신경을 쓰는 타입일 수 있다는 것. 물론 예외는 있다.

JTBC 예능 프로그램 ‘해방타운’ 멤버들이 휴대전화에 배우자를 저장해 놓은 방식이 대공개됐다.

JTBC
도경완, 장윤정 부부.

가수 장윤정

장윤정은 ”신혼 때 해놓은 거 그대로 저장이 돼 있다”라며 남편 도경완을 ‘도꼬기‘로 저장해놨다고 밝혔다. ‘도꼬기‘는 도경완 꼬마 자기의 줄임말이다. 도경완은 아내 장윤정을 ‘달스기’로 저장해놨다고. 달콤한 스타 자기.

 

JTBC
윤혜진.

무용가 윤혜진

윤혜진은 남편 엄태웅을 이름 없이 ‘아들’이라고만 저장해놨다. 윤혜진과 엄태웅은 딸 지온이를 키우고 있다.

 

JTBC
이종혁.

배우 이종혁

장윤정은 ”(이종혁이) 의외로 사랑꾼일 것 같다”라며 기대했고, 이종혁은 ”방송에도 한 번 나간 적이 있다. ‘내 사랑 최 여사’”라고 말했다.

 

JTBC
허재.

농구선수 출신 허재

허재는 ”그냥 이름 석 자”라고 설명했다. MC 붐이 ”성까지 다?”라고 묻자 허재는 ”그렇지”라고 답했다. 이에 ”남이랑 똑같지 않냐?” ”주민등록상 이름 그대로다”라는 작은 질타가 이어지기도 했다.

 

JTBC
지석진.

방송인 지석진

이날 게스트로 출연한 지석진은 아내를 ‘추격자‘라고 저장해놨다는 사실도 공개됐다. 지석진은 ”‘널 왜 이렇게 나를 쫓아다니니’라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지석진의 아내는 예상하지 못한 남편 작명 센스에 흐뭇해한다고.

도혜민 에디터: hyemin.do@huffpost.kr

[광고] 네스프레소